태그 : 투째지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베란다 프로젝트: Day Off> - 베란다 프로젝트 [Day Off]

김동률, 이상순, <베란다 프로젝트: Day Off>, MNET MEDIA, 2010  『귀향』에 이어 『잔향』으로 이미 김동률은 그 어떤 한 지점에 올라섰다. 알고 배운 모든 코드 진행과 궁리하고 터득해 온 모든 편곡 실력과 부릴 수 있는 멋까지 다 부려봤다. 그가 존경해 온 ‘끌라우디오 발리오니’나 ‘윤상’의 감수성과 호...

<Monologue 5집> - 내가 쓰는 일기를 내가 의식하지 않게 될 때

김동률, <Monologue 5집>, MNET MEDIA, 2008「기억의 습작」과 「새」를 들으며, 언젠가는 이 사람이 음악으로 내가 가진 막연한 상념들을 객관화시켜 주는 날이 올지도 모른다고 생각했다. 그리고 몇 년 후, 「다시 사랑한다 말할까」를 들으며 그 기대가 틀리지 않았음을 알게 되었다. 「잔향」을 들으며, 그가 동경하던 윤상이나 ...

『If On A Winter's Night』 - 쓸쓸하고 조금은 우울한 캐롤

  스팅, 『If On A Winter's Night』, 유니버설, 2009스팅 이름 옆에 새겨진 도이치 그라모폰(DG)의 저 황금색 로고가 자연스럽게 느껴지기까지 몇 년이 흘렀을까. 한 때 재결합 투어에 나섰던 폴리스(police)의 ‘새끈한’ 리드싱어가 아니라, 아무것도 아닌 가창력이지만 목소리 톤 하나로 사람의 마음을 옭아매는 「...

『Crazy Love』 - 시나트라를 뛰어넘는 티켓파워 보이스

마이클 부블레이, 『Crazy Love』, 워너 뮤직, 2009지난 10년간 가장 빼어난 노래꾼은 다름 아닌 마이클 부블레이(Michael Buble)다. ‘민증’ 확인 전에는 나이를 짐작할 길이 없는 절대 음과 프레이징에 대한 탁월한 이해력, 어떤 곡이라도 일관되게 그리고 안정되게 훑어내는 타고난 톤과 발성, 쿨한 매너와 댄디한 외모는 필수 아닌 보너...

『Vintage』- 힙합의 부정 아닌 부정

P-TYPE(피타입), 『Vintage』, 로엔엔터테인먼트, 2008한참을 아무 말 없이 뛰고 있던 포레스트 검프의 뒤에 수많은 추종자들이 따라 붙었다. 누군가는 그 입에서 한마디를 듣기를 원하건만, 뛰는 이유에 대한 거창한 일장 연설이면 참으로 짜릿하겠건만 도무지 그 입에선 그들이 원하는 만족스러운 대답이 나올 생각을 않는다. 그런데 아뿔싸. 갑자기 ...

쉬지 않고 달려드는 리얼 소울 - <Blacksummers` Night>

 쉬지 않고 달려드는 리얼 소울 - <Blacksummers` Night>세달 남았다. 똑같이 8년 가까이 감감 무소식으로 일관중인 저 디안젤로(D’Angelo), 만약 그의 예정된 컴백 일정에 차질이 생겨 올해마저도 이대로 흘러가 버리는 상황이 와준다면 올해의 소울 앨범은 바로 이 이름 석 자 앞에 바쳐져도 무리가 없을 것 같다. ...
1